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4.44.179
『스위니의 방랑』에서부터 『순례의 섬』까지 : 방랑과 순례를 통한 새로운 형식의 시 추구
홍성숙은 청주대학교 영어영문학과 교수이다.
A Search for New-styled Poems: from Sweeney Astray to Station Island
Hong,
Sung Sook Hong is Professor at Department of English Language and Literature, Cheongju University.

receipt acknowledged: Jul. 1, 2014, revision received: Aug. 10, 2014, publication approved: Aug. 20, 2014.
Abstract
In Sweeney Astray, identifying himself with the legendary “Sweeney” who escaped the battle field and drifted away, Heaney tries to take off the political and religious burden; in Station Island, Heaney tries to cure his wound by joining the Catholic ceremony. By reading these two collections of poems, we can see that Heaney tries to write new poems. In Sweeney Astray, he shows a new writing style, translation of the past writing. Also, in Station Island the poet attempts, in three parts, to invent another new-styled writing: in the first part, he writes about writing itself, informing us of the new poems he is attempting to write; in the second, he makes the Dantesque poems of encountering ghosts; and even the last part, he shows he himself is preoccupied with still another kind of poems. In brief, in these two poetry collections, Sweeney Astray and Station Island, he attempts to make new-styled poems, recognizing his literary inheritance, trying at the same time to forget his political and religious inheritances, as a wanderer like Sweeney.
『스위니의 방랑』에서 시인은 과거 얼스터 전쟁터로부터 탈출해 방랑의 길을 택했던 전설의 왕 스위니와 자신을 동일시하고 『순례의 섬』에서 시인은 북아일랜드 가톨릭 공동체를 대변하지 못한 죄 의식을 가톨릭의 순례의식에 동참함으로써 치유하고자 한다. 그러나 이 두 작품을 자세히 읽으면 무엇보다 새로운 형식의 시를 쓰려는 작가의 의도를 발견하게 된다. 『스위니의 방랑』은 『부일레 수이브네』(Buile Suibne)라는 옛 아일랜드 시를 번역한 번역 시다. 그리고 3부로 구성된 『순례의 섬』 1부에서는 사물을 소재로 한 글쓰기 자체에 대한 시들이 시도되었고 2부에서도 단테 식의 순례 형식을 취하는 참회의 새로운 시를 만들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이어 3부에서도 시인은 자유로운 방랑 시인의 모드로 새로운 문체의 시를 시도하고 있다. 결론적으로 이 두 시집에서 시인은 한편으로는 과거의 정치, 종교유산을 인식하고 또 다른 한편으로는 그 중압감을 벗어난 자유로운 정신으로 새로운 형식의 시를 계속 추구하고 있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