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5.47.97
모던드라마의 플라톤적 전환: 기억극 다시 읽기
한양대학교 영어영문학과 조교수
receipt acknowledged: Jun. 10, 2015. revision received: Jul. 15, 201 publication approved: Aug. 5, 2015.
Back in the Platonic Shadow: The Anti-Poetics of Memory Play
Lee,

Abstract
This paper attempts to bring Plato back into dramatic criticism. The dominant view of Plato as a trenchant critic of literature results from an oddly powerful mixture of transhistoricity, literary self-abnegation and political ideology. Using Iris Murdoch, Giorgio Agamben and Leo Strauss to defend Plato against the charge of his anti-poetics, this paper argues that memory and narrative (in place of action), diegesis (against mimesis), alienation and impasse (instead of identification and catharsis) emerge as central features in Platonic dramatic theory. These concepts are put to the test by using texts from a select group of modern Irish and American dramatists (Williams, Friel, Wilder, Beckett and Yeats), all of whom were compelled to dramatize personal and/or collective memory while grappling with the difficulties involving the enactment of it.
이 연구의 목적은 서구문학이론의 지평에 상대적으로 배제되어왔던 플 라톤 이론을 새롭게 자리매김하여 현대드라마연구의 새 지평을 여는 것이다. 플라톤적 문학이론 정립의 전초적 단계로, 머독, 아감벤과 스트라우스 등의 이론을 통해 플라톤 을 위한 정치문학적 변명과 옹호를 시도한다. 디에게시스와 반연극성을 중심개념으로 설정하고 현대드라마의 중심축을 이루는 기억극의 주요 예로 프리엘, 베케트, 예이츠 등의 작품을 분석해 플라톤적 문학이론의 유용가치 및 타당성을 검증한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