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6.51.111
시인의 죽음: 셰익스피어, 예이츠, 파운드를 다시 생각하기
한양대학교 영문과,중국 화중사범대학교 영문과
receipt acknowledged: Oct. 31, 2016. peer-reviewed: 2+1. revision received: Nov. 9, 2016. publication approved: Dec. 14, 2016.
The Death of the Poet and Rethinking Shakespeare, Yeats, and Pound
Rhee,
Hanyang University
Central China Normal University
Abstract
Poetry is a queer thing: it makes us cry, smile, laugh; it makes us happy or unhappy; it makes us think of the ordinary as extraordinary or of the familiar as de-familiarized. You can teach children how to write poetry, but it is also true that it is impossible to teach it. Poetry is already in a child, when he is born, and it can be reborn by the way the mind and the intellect of a poet are sharpened in contact with other minds and intellects working in other poetry than his own. I have considered some important aspects in three poets, Shakespeare, Yeats, and Pound. I don’t think that they are in any sense identical; rather, they are poets of totally different kinds; yet, there are common threads that weave them together. Each of them represents the age that he belongs to: each could fashion the poetry their age demands.
시는 기이하여 우리를 울고, 미소 짓고, 웃게 하거나, 우리를 행복하게 혹은 불행하게 하며, 평범한 것을 특별한 것으로 혹은 익숙한 것을 낯설게 한다. 어린 아이에게 시를 가르칠 수도 있지만 가르치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도 사실이다. 시는 태어날 때 가지고 태어나지만 자기와 다른 시에 작동하는 것들과 접함으로써 시인의 마음과 지력이 예민해진다. 본 논문은 세 시인, 셰익스피어, 예이츠, 파운드의 시적인 특징 몇 가지를 다룬다. 이 시인들은 비슷하다기보다 전혀 다르지만 공통점이 좀 있 다. 각자는 자신의 시대를 반영하고 자신의 시대가 요구하는 시를 빗는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