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3.41.229
예이츠의 춤 이미지에 제시된 ‘존재의 통합’(I)*
저자: 고준석은 조선대학교 영어영문학과 강사이다.
조동렬은 조선대학교 영어영문학과 교수이다.
Unity of Being in Yeats’s Imagery of Dance
,

Author: Joonseog Ko is lecturer in the Department of English Language and Literature, Chosun University, 501-759 Korea.
Dongyul Cho is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English Language and Literature, Chosun University, 501-759 Korea.
receipt acknowledged: July 26, 2013, revision received: Aug. 15, 2013, publication approved: Aug. 29, 2013
Abstract
This paper is an attempt to discuss Unity of Being in Yeats’s imagery of dance in his early works. Yeats’s imagery of dance can be understood more accurately as we perceive that “Rosa Alchemica”’ narrator performs an immortal dance with his Daimon. Yeats’s dance represents several different levels of recurring experience: 1) a symbol evoking a reverie, 2) having a dream, 3) finding an antithetical mask, 4) performing an immortal dance with Daimon in wearing one’s mask, 5) returning to the real world after waking from one’s reverie or dream. In this circulation, a dancer integrates dance and movement, body and spirit, self and soul into oneness, and wholly eradicating greed, anger, ignorance. At last she achieves Unity of Being by attaining consciousness like Buddhist Nirvana. In short, the imagery of dance is one of the various ways to achieve Unity of Being. And this becomes the very road to the top of Mt. Meru.
예이츠의 춤 이미지는 장미 연금술 (Rosa Alchemica)에 등장한 화자의 다이몬과의 춤 이미지를 이해하면 보다 더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다. 예이츠의 춤은 1) 환상을 불러일으키는 상징, 2) 꿈을 꾸기, 3) 대립적인 마스크의 발견 4) 자신의 마 스크를 착용하고 다이몬과 불멸의 춤을 추기, 5) 꿈에서 깨어나 현실로 되돌아오기와 같은 순환적 과정을 겪는다. 이러한 순환에서 무용수는 춤과 춤사위, 육체와 정신, 자 아와 영혼을 하나로 통합하고, 탐욕, 성냄, 어리석음을 완전히 소멸시켜 불교의 열반의 과정과 같은 의식에 도달함으로써 마침내 ‘존재의 통합’을 이룩한다. 그래서 춤 이미 지는 ‘존재의 통합’에 이르는 다양한 방법 중의 한 가지 과정이며, 이 과정이 바로 메 루산의 산정에 도달하는 길과 유사하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