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5.47.145
저주받은 자들의 계보학: 예이츠의 『연옥』과 포크너의 『압살롬, 압살롬!』비교연구
한양대학교 영어영문학과 박사과정
The Genealogy of the Damned: Yeats’s Purgatory (1939) and Faulkner’s Absalom, Absalom! (1936)
Jang,

receipt acknowledged: Jul. 25, 2015. revision received: Aug. 15, 2015. publication approved: Aug. 25, 2015.
Abstract
This paper aims to compare William Faulkner’s Absalom, Absalom! and W. B. Yeats’s Purgatory from the perspective of the genealogy of the damned, the damned here being the Old South and the Protestant Ascendancy. For all their obvious differences, Faulkner’s Old South and Yeats’s Protestant Ascendancy share important features in common: the decline of aristocracy, the tendency to mythologize realities, and the sense of loss and self-loathing. In Absalom, Absalom!, Faulkner attempts to retrieve the hidden history of the South from the early years of white settlement on the Mississippi, through the Civil War and Reconstruction, to the Civil Right era. Yeats’s Purgatory dramatizes recent Irish history, looking back on the Irish independence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Free State as the irrevocable proof of the decline and fall of the Protestant Ascendancy. Seeing the genealogies of the Sutpen family and the Old Man as a metaphor of American South and post-independent Ireland respectively, this paper explores transnational possibilities of reading American and Irish literature against each other.
윌리엄 포크너와 W. B. 예이츠는 각각 미국남부와 아일랜드의 위치 속 에서 비슷한 역사적, 문화적 경험들을 공유한다. 두 작가가 마주하고 있는 역사에 대 한 절망과 고뇌는 이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이 논문은 예이츠와 포크너가 사라진 역 사를 다시 마주하는 방식으로 선택한, 저주받은 가족의 계보를 지우는 인물들을 역사 적으로 재구성하고 역추적하는 서사를 중점적으로 분석한다. 두 인물이 계보를 완성시키기 위해 저지르는 행적을 추적하는 일은 미국남부와 아일랜드사회가 어떻게 인종적, 사회적 편견을 끊임없이 구축해왔는지 그리고 동시에 편견의 대상이 되어왔는지를 시 각화하는 과정이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