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ru's Happy Travel
DOI : http://dx.doi.org/10.14354/yjk.2016.51.221
셰익스피어와 예이츠: 『맥베스』와 『에머의 유일한 질투』에서의 초자연주의
제주대학교 영어영문학과
receipt acknowledged: Oct. 10, 2016. peer-reviewed: 2+1. revision received: Nov. 30, 2016. publication approved: Dec. 21, 2016.
Shakespeare and Yeats: The Supernatural in Macbeth and The Only Jealousy of Emer
Rhee,
Jeju National University
Abstract
The supernatural elements abound in both Yeats and Shakespeare; Yeats takes the supernatural for granted in his plays, while Shakespeare makes convenient use of it to illustrate humanity, revealing the hidden in one’s heart and mind: what one is and what one feels, thinks and fears. Shakespeare’s ghosts look like humans with supernatural power; Yeats’s, meanwhile, seem distant and abstract, though they act like humans. To illustrate these aspects, the focus of this paper is on Shakespere’s Macbeth and Yeats’s The Only Jealousy of Emer, their representative ghost plays.
예이츠와 셰익스피어는 극작품에서 유령이나 요정과 같은 초자연적인 존재를 많이 사용했는데 작품에서의 활용은 목적이 다를 뿐만 아니라 접근 방법이 다 르다고 할 수 있다. 셰익스피어는 초자연적인 존재들을 인물들의 인간성을 부각시키는 데 사용된다. 특히 마음속에 숨겨진 욕구나 감정 또는 무의식을 드러내는데 사용한다 는 것을 주목해 볼 수 있다. 셰익스피어의 유령은 인간들과 닮아 있고 인물들의 반응 을 적극적으로 끌어낸다. 예이츠의 유령들은 추상적이고 동떨어진 느낌을 주는데 이런 방식의 표현은 셰익스피어와 다른 목적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본 논문은 유령 이야 기를 다룬 대표적인 드라마 셰익스피어의 『맥베스』와 예이츠의 『에머의 유일한 질투』 를 중심으로 살펴본다.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